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물가안정 캠페인으로 부당상행위 근절

나정·봉길 해수욕장 일대 방문, 지역상인의 친절서비스 제공 지도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7/07/28 [16:46]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시장 최양식)는 28일 하계 휴가철을 맞이해 지역 내 주요 해수욕장을 찾아 행락철 발생할 수 있는 피서지 바가지요금 근절을 위한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경주시청 공무원을 비롯해 지역상인회 및 주민, 소비자단체(YMCA) 등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나정(감포읍), 봉길(양북면) 해수욕장 일대를 방문해 바가지요금·자릿세 징수 등 부당상행위 근절과 친절한 서비스 제공 등에 대한 홍보활동을 펼쳤다.

 

▲ 물가안정 캠페인으로 부당상행위 근절     © 경주시 제공

 

이날 참가자들은 주변상인과 관광객들에게 홍보물을 배부하며 물가안정 및 착한가격업소 이용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으며 캠페인 종료 후 지역상인회 회원들과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 일선의 현안사항에 대한 간담회를 개최하여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이희열 경제정책과장은 “휴가철 경주시를 방문한 관광객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부담 없는 볼거리,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물가안정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바가지요금,해수욕장,홍보물,부당상행위 근절,물가안정,경주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