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남대병원, DGIST와 공동연구에 나서

공동 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워크숍을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7/08/08 [13:52]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영남대학교의료원(의료원장 김태년)은 지난 7월 28일 영남대 의과대학 교수회의실에서 DGIST와 공동 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 영남대학교의료원 DGIST와 협약 체결 및 워크숍 개최     © 영남대 제공

 

이 날 워크숍은 영남대병원 장성호 교수(재활의학과)가 ‘뇌손상 환자용 재활로봇 개발 경험’이라는 주제로 발표가 시작되었고, DGIST 이성원 교수는 ‘피부 밀착형 & 웨어러블 센서 제작’을, DGIST 홍선기 교수는 ‘면역항암요법에 따른 종양내성발생여부 확인 및 타장기독성 모니터링을 위한 체액상 엑소좀 바이오마커 검출기술 개발’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서 DGIST 오세훈 교수는 ‘입는 로봇을 이용한 보행 측정 및 운동, 가상지면로봇을 이용한 밸런스 측정 및 운동’, DGIST 김종현 교수는 ‘도달운동 재활 훈련을 위한 지능형 로봇 시스템 개발’을 주제로, DGIST 김은주 교수는 ‘장내 마이크로바이옴을 이용한 면역표적치료 기술개발’을 발표했다.

 

김태년 의료원장은 “4차 산업혁명 대비한 우리 의료원과 DIGIST와의 공동연구는 뿌리 깊은 미래 의료를 만들기 위한 중요한 자양분이 될 것이며, 이러한 연구를 기반으로 다양한 플랫폼의 개발하여 지역을 넘어 미래 의료를 선도하는 병원으로 발돋움해야 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