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자력환경공단, 지진 및 재난 대응능력 집중점검

9월 재난 및 안전 관리 특별 강조기간 운영, 방폐장 안전성 향상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7/09/06 [15:23]

원자력환경공단, 지진 및 재난 대응능력 집중점검

9월 재난 및 안전 관리 특별 강조기간 운영, 방폐장 안전성 향상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7/09/06 [15:23]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9월 한달 간을 ‘재난 및 안전 관리 특별 강조기간’으로 정하고 경주 방폐장의 재난위기 대응능력 전반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경주시와 함께 지진 대피훈련 실시를 비롯해 재난안전교육 및 안전문화 캠페인, 안전한국 훈련 내실화 등을 추진한다.

 

또 지진 및 재난발생시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지진 조기경보체계 구축을 추진하고 대한건설기계협회 경북도회와 응급복구 지원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재난관리자원 응원 협약을 체결한다.

 

공단은 방폐장 안전성 향상과 지진 및 재난 발생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경주 중·저준위 방폐장 내진종합대책 이행계획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

 

지진관측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진 원격감시시스템을 구축하고 지진 및 재난 현장조치 행동 매뉴얼을 별도로 수립해 비상대응 체계를 확립했다.

 

건설 중인 표층처분시설은 주요 설비의 내진 성능을 상향하고 운영 중인 동굴 처분시설은 배수계통 및 전원 공급계통 추가 설치 등 안전설비를 보완하고 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