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천시, 경북 최초'일자리전략실' 신설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1/09 [16:03]

김천시, 경북 최초'일자리전략실' 신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1/09 [16:03]

【브레이크뉴스 경북 김천】이성현 기자= 김천시(시장 박보생)가 경상북도 최초로 신성장 산업의 발굴, 일자리 창출 등 문재인 정부의 역점시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부시장 직속의 일자리전략실을 신설했다.

 

▲ 경북 최초“일자리전략실”신설_일자리전략실     © 김천시 제공

 

9일 김천시는 일자리정책, 신성장산업, 청년정책담당 등 3담당을 두고 정원 12명으로 구성한 일자리전략실을 신설하고 지난 1월 5일 실장 및 담당급 인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일자리정책담당은 좋은 일자리 창출 시책 추진,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일자리 취약계층 고용지원사업 등 일자리 정책을 총괄하는 조직으로,

 

신성장산업담당은 4차산업과 신성장 동력산업의 발굴, ICT 융합산업 육성 지원, 산·학·연·관 협력 체계 구축 등 김천의 미래 먹거리 발굴을 위한 조직으로,

 

청년정책담당은 청년일자리사업, 사회적기업·마을기업의 발굴 육성, 공공근로사업 등 젊은이들의 일자리 발굴을 위한 시책들을 추진한다.

 

박보생 김천시장은 “도내 최초로 일자리정책을 전담하는 부서를 신설한 만큼 한 발 빠른 일자리 시책 추진으로 서민생활안전과 청년실업 해소, 김천의 미래 먹거리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