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수성구, 사랑의 교복 및 참고서 나누어요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2/06 [18:21]

수성구, 사랑의 교복 및 참고서 나누어요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2/06 [18:2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수성구(구청장 이진훈)는 오는 10일(토) 수성구청 대강당에서 수성교복·참고서 나눔장터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 지난해(2017년) 수성구 교복나눔행사에서 교복을 고르고 있는 모습     © 수성구 제공

 

2012년부터 시작되어 7회를 맞는 본 행사는 졸업생들이 기부한 교복을 후배들이 물려받음으로써 근검절약의식을 일깨우고 학부모들의 가계 부담을 줄여주는데 목적이 있다.

 

수성구 중∙고등학교 재활용 교복과 이월제품을 2천원~2만원 정도, 참고서는 1천원~3천원 정도에 판매될 예정이다.

 

또한 대구시숙련기술협회(교복수선), 대구동신교회, 물망이봉사단(차봉사), 수성 지역자활센터(교복수선)와 함께 다양한 재능기부도 한다.

 

이곳에서 나온 수익금은 저소득 학생들에게 하복 지원금으로 사용된다. 6회동안 개최한 결과 판매수익금은 135백만원으로 2,705명의 저소득 학생들에게 하복쿠폰을 지원했다.

 

현재까지 교복 7천여점을 기증받았으며, 올해의 경우 관내 중∙고등학교 40개 학교 중 28개 학교가 참여한다.

 

이진훈 수성구청장은 “저렴한 가격에 교복을 구매하고 더불어 저소득모범 청소년들의 하복 지원금으로 사용되는 희망이 가득한 ‘교복·참고서 나눔장터’에 구민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방문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