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치매안심센터 운영…치매관리사업 박차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8/02/26 [15:24]

영천시, 치매안심센터 운영…치매관리사업 박차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8/02/26 [15:24]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김영석)는 치매국가 책임제의 일환으로 지난해 12월 15일부터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임시 개소했다고 2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오는 7월 정식개소를 앞둔 치매안심센터는 간호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의 전담인력으로 구성되었으며 고위험군부터 치매환자까지 1대1 맞춤상담을 통한 조기검진·등록·관리·서비스연계·사례관리 제공을 주요업무로 체계적 치매관리사업 수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치매안심센터     © 영천시 제공

 

조명재 보건소장은 “치매안심센터 운영에 최선을 다해 치매걱정으로부터 안심하고 살아 갈 수 있는 영천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안심센터는 일반주민에게는 치매예방교실운영과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홍보사업을, 치매고위험군(치매선별검사 상 인지저하자, 경도인지장애자, 당해 만 75세 진입 자, 만 75세 이상 독거노인)에게는 인지강화교실 운영을, 치매환자에게는 인지기능유지를 위한 치매환자쉼터 운영을, 치매가족에게는 정서적 지지를 위한 자조모임·가족카페를 운영해 대상자별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으로 통합적 관리와 지역 돌봄 인프라 구축에 기여할 예정이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