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대한민국 주류대상을 제패하다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8/02/28 [15:10]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김영석)는 영천와인(오계와이너리, 고도리와이너리)이 28일 서울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주류대상 시상식에서 대상(2점)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올해 5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주류대상은 조선일보 경제미디어그룹인 조선비즈가 좋은 술을 발굴해 널리 알리고 건전한 주류문화 형성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는 대회이다.

 

이번 대회 대상 수상와인은 고도리와이너리(대표 최봉학)의 고도리청수화이트와인’과 오계와이너리(대표 조성현)의 ‘오계청수화이트와인’이다.

 

▲ (좌)고도리와이너리 최봉학씨, (우)오계와이너리 조성현씨     © 영천시 제공

 

고도리와이너리는 지난 2015, 2016년 같은 대회에서 대상을 받았으며 특히 2016년에는 대상 중에 대상인 베스트 오브 베스트상을 수상했고 오계와이너리는 2015, 2016, 2017년 동대회에서 우수상, 대상, 대상을 받았다.

 

이번 대상을 받은 청수화이트와인은 영천의 우수한 자연환경에서 재배되고 있는 청수(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한 포도품종)를 이용해 스테인리스 및 오크통에 발효․숙성해 만든 와인으로 황금빛 자태를 자랑하며 레몬향·사과향․바닐라향·오크향 등 싱그러우면서 우아한 향, 산뜻하지만 가볍지 않은 향, 적당한 단맛과 신맛을 지녔기 때문에 누구나 즐기기에 좋은 와인이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포도의 6차산업화로 고부가가치를 창출해 농가소득의 극대화를 기하고 농업소득 1조원 시대를 앞당기는 주역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와인에 4차산업 최첨단 기술을 적용해 균일하고 고품질의 와인을 생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천와인은 지난 2009년부터 꾸준한 주질 향상 교육 및 컨설팅으로 각종 와인 대회에서 우수 와인으로 인정받고 있으며 지난 2015~2017년 동 대회에서 연속으로 대상을 휩쓸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류대상,고도리와이너리,오계와이너리,영천와인,영천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