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 보문단지 첨성대 꽃탑, 황홀한 자태 드러내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8/04/03 [16:07]

경주 보문단지 첨성대 꽃탑, 황홀한 자태 드러내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8/04/03 [16:07]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시장 최양식)가 벚꽃이 만개한 시기에 맞추어 보문단지 삼거리의 첨성대모형의 꽃탑에 새 봄꽃을 식재해 황홀한 자태를 갖춤으로써 경주를 찾는 관광객에게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도시공원과에서는 첨성대 꽃탑에 팬지와 비올라, 리빙스턴 데이지 등 약 1만2천300본의 봄을 알려 주는 봄꽃을 식재해 보문단지를 찾는 관광객들의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 경주 보문단지 첨성대 꽃탑     © 경주시 제공

 

또한 가로수 관리뿐만 아니라 주요도로변 화단과 화분대 등 19개소에 봄꽃 11종 7만5천본을 식재해 아름답고 쾌적한 가로경관을 조성·관리하고 국내외 마라톤동호인들이 참여하는 벚꽃마라톤대회 등 대규모 행사에도 대비하고 있다.

 

▲ 경주 보문단지 첨성대 꽃탑 전경     © 경주시 제공

 

첨성대 꽃탑은 봄, 여름, 가을에는 계절에 맞는 화초를 식재하고 겨울에는 새해맞이 홍보물을 설치해 관리하고 있으며 특히 국보로 지정된 첨성대 실물크기에 맞추어 모형을 제작해 보문단지 입구에서 랜드마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권영만 도시공원과장은 “봄꽃 식재로 인한 새봄 분위기 조성을 통해 아름다운 문화관광도시의 이미지를 높이고 보문단지 및 봄꽃이 가득한 경주 곳곳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시 찾고 싶은 경주의 이미지를제공키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