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사람들
사 람
팝 피아니스트 이권희, Self Healing Part.1과 Part.2 발매
Pony canyon KOREA 인터넷 사이트 통해 동시 발표
김가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8/29 [15:3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 팝 피아니스트 이권희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한국의 7080 세대를 살아온 사람들 중에서 그룹 ‘사랑과 평화’를 모르는 이들은 드물다.

 

수많은 명곡을 보유한 전설적인 그룹이 지금까지도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그 안에서 묵묵히 자리를 지키고 있는 키보디스트 이권희의 영향은 누구도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

 

경주에서 태어나고 자라 쟁쟁한 음악 시장에서 경쟁하며 자신만의 입지를 다져온 그는 감성과 실력을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키보디스트이자 팝 피아니스트이다.

 

그는 그룹 활동을 함과 동시에 개인 활동도 게을리 하지 않았다.

 

지난 2010년 1집 HEEstory을 시작으로 2집 DRAMA, CCM 음반 The Creation 천지창조 등을 발표, 2010년 보건복지부 출산장려 캠페인 공익광고 음악 ‘My Jeny’와 2011 경주 세계문화 엑스포 공식주제가 ‘천년의 이야기’, ‘서라벌’을 작사·작곡·편곡, 연주 등 많은 활동을 해왔다.

 

그런 그가 지난 5년간의 공백을 깨고 오는 9월 5일 새로운 디지털 Album 2장을 발매한다. Pony canyon KOREA에서 Self Healing Part.1과 Part.2라는 타이틀로 온라인 동시발매 예정이다.

 

지난 5년 간 피아노 한 대로 힐링콘서트를 진행해오던 그는 얼마 전 공연 차 방문 했던 미국 캘리포니아 조슈아 트리 국립공원의 사막을 보며 자연의 위대함과 감동을 느끼고 자신만의 감성과 연주로 그 동안의 시간들을 녹여냈다.

 

현대인들의 지친 마음을 보듬고 감싸주기 위해 보다 자연스러운 소리를 추구해 인위적인 편집은 전혀 없이 오로지 One Take 녹음만을 고집했다.

 

또한 그가 가진 내공을 바탕으로 그려낸 곡들은 왜 그를 팝 피아니스트의 중심이라고 하는지 잘 알려줄 것이며 유튜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경주시청, 영천시청, 한수원 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광고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권희, 팝 피아니스트, 사랑과 평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