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석기 의원, 경주 현안문제 해결 위한 특별교부세 10억원 확보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8/09/18 [15:42]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김석기 국회의원(자유한국당·경주시)이 경주지역에 시급한 현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특별교부세 10억원을 확보했다고 18일 밝혔다.

 

김석기 의원 측에 따르면 이번에 특별교부세를 확보한 사업은 양남면 나산리 멀람들 교량 재가설(재난특교 5억원)과 현곡면 상구~충효간 도로 확포장 사업(현안특교 5억원)이다.

 

5억원의 특별교부세가 확보된 양남면의 나산리 멀람들 교량 재가설 사업은 나산천 주변 10ha규모의 농경지에 농가와 축사, 시설재배 농작물이 경작되고 있어 주민들이 상시 출입하고 있으나 하천을 횡단하는 교량이 없어 그동안 통행에 상당히 불편을 겪어 왔다.

 

마찬가지로 5억원의 특별교부세가 확보된 현곡면의 상구~충효간 도로 확포장 사업은 현곡 도시계획지구조성에 따른 신규아파트 준공 등 정주인구의 급격한 증가로 기존도로의 차량정체가 심각해 도로개설이 시급했다.

 

두 사업 모두 공사에 필요한 예산이 확보됨에 따라 지역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생활 환경개선 등 지역개발이 촉진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 의원은 지난 달 국토부 주관 국비공모사업인 도시재생뉴딜사업(총사업비 250억원)의 경주시 유치를 이끌어낸데 이어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직접 지역 현안사업의 필요성을 설명 하는 등 지역 예산 확보에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 김석기 의원은 “경주시의 지원과 시민들의 성원 덕분에 지역에 시급했던 현안사업들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할 수 있었다”며 “이번에 특별교부세를 확보한 사업들의 공사가 하루라도 빨리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경주시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최근 정부가 지역 SOC사업 예산을 현저하게 줄인 탓에 주민들 생활에 불편과 고통이 심각하다”며 “경주 시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필요한 지역 현안사업들을 면밀하게 살피고 앞으로 있을 국회 정기회에서 줄어든 지역 SOC사업의 확대를 위한 의정활동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도로 확포장,나산리 멀람들 교량 재가설,특별교부세,김석기 의원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