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RIST, 기술자회사 ‘리스텍비즈’ 매각…성공적 완료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8/10/22 [16:09]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RIST(포항산업과학연구원, 원장 박성호)는 지난 19일 기술자회사 ‘리스텍비즈’를 162억원의 매각금액으로 중견 금속가공업체인 ‘심팩’(회장 최진식)에 성공적으로 매각했다고 22일 밝혔다.

 

RIST에 따르면 지난 2008년에 설립된 리스텍비즈는 RIST가 지분 100%를 보유한 회사로 POSCO와 RIST가 공동 개발한 습식 제조공법으로 타이어·고무·세라믹 산업에 주로 사용되는 산화아연 분말을 생산하고 있다.

 

리스텍비즈는 습식 제조공법에 대한 단독 사용권을 가졌을 뿐 아니라 POSCO와 원료에 대한 장기 공급계약을 체결했고 국내외 안정적인 매출처도 확보돼 있다. 또한, 생산성 향상, 원가절감 및 국제 아연 가격의 상승에 힘입어 지속적으로 큰 폭의 영업실적 개선이 이루어지고 있다.

 

RIST는 그간 자체 개발기술 중에 사업화 아이템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리스텍비즈를 통해 사업화를 추진해 왔다.

 

여러 사업화 아이템 중 인큐베이션 단계 및 소규모 사업 아이템들은 작년에 설립한 2호 기술자회사인 ‘리스트벤처’에 이관했고 이번에 리스텍비즈 주식 100%를 매각함으로써 기술개발, 개발기술의 사업화, 그리고 사업체 매각까지 사업화의 전단계를 경험하게 되었다.

 

한편 심팩은 합금철 및 프레스 기계 생산, 제철소 부산물 처리 등을 수행하는 매출 3천억원 이상의 중견기업으로서 이번 리스텍비즈 산화아연사업 인수를 통해 사업규모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