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
정치
월성원전,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 개최
이성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2/05 [16: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지난 11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경주 화랑마을에서‘2018년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 월성원전, 소통과 공감을 위한 동경주 상생협력 워크숍 개최     © 월성원전

 

이번 상생협력 워크숍은 발전소주변지역 주민들이 고준위방폐물 관리정책 재검토 관련 지역공론화에 대한 이해와 ADR(alternative Dispute Relation, 대안적분쟁해결방식) 교육을 통한 지역 내부갈등 대처방법 학습 및 소통 기반 조성을 위하여 동경주지역(양남면, 양북면, 감포읍) 발전협의회 소속 대의원 등 지역의 주요 인사70명이참석하여각 읍면별로 1박2일 일정으로 진행됐다.

 

특히, 갈등관리전문가인 한국갈등&평화센터 박수선 소장을 초빙하여 ‘공론화와 갈등관리’,‘참여적 의사결정방법’,‘커뮤니케이션 방법’등을 주제로 월성원전과 지역주민 간 소통과 공감을 위한 다양한 교육과 토론으로 진행됐다.

 

이번 교육에 참가한 한 지역주민은“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 내부 갈등뿐 아니라 공론화를 이해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으며, 아울러 다양한 갈등사례를 살펴보면서 갈등해결을 위해서는 소통과 공감의 필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유익하고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부성준 월성본부 대외협력처장은“본부인근 주민들을 대상으로 처음으로 시행된 이번 워크숍을 통해 동경주지역 주민들이 갈등관리 및 공론화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유익하고 뜻깊은 자리였고, 참석자들의 긍정적인 호응과 적극적인 교육 참여에 감사 드린다”며“향후에도 소통활성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기획 등 지역과의 소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월성원자력본부는 본부인근 마을 경로당 환경개선 사업, 유해조수 구제단 지원 등 원전 주변지역 주민 다수가 혜택을 볼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의 관심사항이나 필요한 정보의 공유 등을 통해 사용후 핵연료 건식저장시설 확충 관련 소통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광고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