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수돗물 법정 수질검사 모두 적합 판정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1/10 [17:40]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 포항시는 관내 정수장 8개소 및 노후지역 수도꼭지 8개소, 급수과정별 30개소에 대한 법정 수질검사를 지난해 12월 경상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결과, 검사대상에서 먹는물수질기준에 대해 적합 판정을 받고 관내 일반수도꼭지 87개소에 대한 수질검사 결과도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 (사진)은 지난해 포항시 정수장 수도시설 청소 모습     © 포항시 제공


수질검사 결과 정수 모두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등의 미생물은 전혀 검출되지 않고 다이아지논, 파라티온 등의 농약류와 벤젠, 톨루엔 등 휘발성 유기물질 등 건강상 유해영향 유기물질도 검출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물의 산성, 중성, 알칼리성을 나타내는 수소이온농도 pH는 7.1~7.3(기준 : 5.8~8.5), 물의 흐리고 탁한 정도를 나타내는 탁도는 0.07~0.16 NTU(기준 : 0.5 NTU이하), 그 외 심미적 영향물질인 증발잔류물, 경도 등도 모두 기준치 이내로 먹는물수질기준에 대해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