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중구, ‘대구 중구 베스트경관 20선’선정

"도심경관 우선 검토 대구 시민 자부심 되도록 가꾸어 나가겠다"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1/16 [17:46]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대구 중구(구청장 류규하)는 중구를 대표하는 우수경관인 3.1만세운동길, 청라언덕 등 20개소를 “2018년 대구 중구 베스트 경관”으로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 베스트경관으로 선정된 3.1만세운동길     © 대구중구

 

선정된 베스트 경관에 대해서는 각 경관별 포토 포인트를 설정하고, 포토 포인트 표시 동판과 안내판을 설치해 시민과 관광객들이 베스트 경관을 배경으로 자유롭게 사진을 촬영할 수 있게 되고, 베스트 경관 사진 원본은 누구나 자유롭게 다양한 분야에 활용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개한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앞으로도 도심경관을 우선 검토해 대구 시민의 자부심이 되도록 만들고 가꾸어 나가겠다.” 고 말했다.

  

중구는 도심의 중심구가 가진 역사, 문화, 예술적 자산들을 활용해 대구근대골목, 김광석 다시그리기길, 남산100년 향수길조성사업, 동인·삼덕 생태문화골목길 조성사업 등 다양한 문화, 관광 및 도시재생사업을 진행해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었으며, 이러한 다양한 사업의 결과 새롭게 생성되고 가꾸어진 경관자원들은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관광 자원이 되었다.

 

이에 중구청에서는 도시브랜드 가치를 창출하고 경관자원을 지속적으로 확보관리하기 위해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중구를 대표하는 우수경관을 매년 20개소발굴 선정하는 '중구베스트경관 100선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됐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