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제철소, 설연휴 근로직원 현장 격려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02/07 [11:44]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 포스코 김학동 생산본부장과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이 지난 5일, 설 연휴에도 조업에 매진하는 포항제철소 직원들을 격려했다.

포항제철소는 용광로를 24시간 가동하는 산업 특성상 명절을 포함한 휴일에도 3,600여명의 직원들이 4조2교대로 근무하고 있다.

김학동 생산본부장과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이날 오후 3개 공장을 각각 방문해 한과 등 격려품을 전달하고 직원들과 덕담을 나눴다. 

김학동 생산본부장은 "민족 대명절인 설날에도 본업에 최선을 다해주시는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항상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변함없이 제철소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힘써달라"고 격려했다.

 

▲ 설 명절 당일인 5일, 포항제철소를 찾은 김학동 생산본부장이 직원들을 격려하고 격려품을 전달하고 있다.     © 포항제철소 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