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제철소 근로자 사망사건‥"신속한 수습에 최선"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 드린다”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02/09 [22:08]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 포항제철소가 지난 2일 포항제철소 제품부두 하역시설에 근무하는 직원 사망 사건에 대한 입을 밝혔다

 

8, 발표한 입장문을 통해 포스코는 먼저 직원의 고귀한 목숨이 희생되신 데 대해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유명을 달리하신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회사는 현재 신속한 상황 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관계기관의 조사에도 성실히 임해 사망경위를 밝히는 데 적극 협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포스코는 사실을 왜곡할 이유와 여지가 전혀 없음에도 불구하고, 일부에서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을 확산시키고, 심지어는 사건을 은폐하려 했다는 의혹까지 제기하는 등 안타까운 일이 벌어지고 있지만 관계기관의 조사를 통해 사실관계가 분명하고, 투명하게 밝혀질 것이라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한편, 사건 발생 당시 경찰 및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의 현장조사시에 사건 현장 관련자 진술과 충돌 흔적이 없고 외상이 없었던 점을 종합해 근무 중 사고에 의한 재해는 아니었다고 추정됐지만 4일 유족의 요청에 의해 부검을 실시한 결과 고인의 췌장과 장간막 이 파열된 것으로 나타나 현재 경찰, 과학수사대, 고용노동부 등 관계기관이 정밀조사를 벌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