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칠곡군 왜관읍 금산리 공장서 불 인명피해 없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2/12 [11:45]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칠곡소방서는 지난 11일 20시 17분 경 칠곡군 왜관읍 금산리 공장에서화재가 발생해 5백5십만원 정도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12일 밝혔다.

 

▲ 칠곡군 왜관읍 금산리 공장화재 발생     ©칠곡소방서

 

관계자 강모씨(직원, 남, 77년생)에 따르면 크레인 작업 중 크레인 붐에서 전기 스파크 및 건너편 공장 외벽에서 불꽃을 발견, 소화기를 이용하여 진화시도 및 119에 신고하였다. 선착대로 도착한 금산대를 포함한 소방차 14대, 진압대원 28명이 출동하여 40여분만에 화재를 진화했다. 판넬 1동 일부와 포장박스 등 수손피해는 발생하였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관계자는 “크레인 위로 고압 송전선이 설치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 고압 송전선에 크레인 붐이 접촉하면서 전기적 요인으로 화재가 발생된 것으로 추정하며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에 있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