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주군, 재활용동네마당 벤치마킹 줄이어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2/20 [15:56]

성주군, 재활용동네마당 벤치마킹 줄이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2/20 [15:56]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 성주군(군수 이병환)은 지난 2015년부터 농촌지역 배출환경 개선을 위해 설치·운영해 오고 있는 재활용동네마당이 전국 우수사례로 인정받아 매년 타 지자체로부터 벤치마킹의 발길이 쇄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 성주군 재활용동네마당 벤치마킹-클린성주담당과 구미시청 자원순환과 직원 기념촬영     © 성주군

 

환경부가 추진하는‘재활용동네마당 설치사업’은 농어촌, 단독주택 등 분리배출 취약지역의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재활용품 거점수거 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성주군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사업비 30억원을 확보하여 현재까지 총 183개소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성주군은 재활용동네마당 4대 성공전략인 △디자인 특화전략△현장 맞춤형 설치전략△환경지도자 등 사후 전담인력 확보전략△ 교육 및 홍보를 통한 주민의식 변화전략으로 농촌 환경개선과 자원순환 구축에 모범사례로 평가되어 타 지자체의 끊임없는 벤치마킹의 대상이 되고 있다.

 

올해 재활용동네마당사업은 12개소를 신규 설치할 계획이며, 또한 비가림시설, 분리수거함, 스마트경고판(CCTV)등의 지속적 유지보수로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분리배출 편의성을 도모하고자 한다.

 

이언길 새마을체육과장은 깨끗한 생활환경과 자원순환사회 조성에 기여하기 위해 설치된 재활용동네마당의 지속적 정비와 효율적 관리운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