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계명대 취업스터디 ‘괴물’ 출신 졸업생들 1200만원 장학금 쾌척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02 [17:34]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계명대(총장 신일희)는 지난 1일 계명대 취업스터디‘괴물’출신 졸업생들이 근로자의 날을 맞아 모교를 찾아 신일희 계명대 총장을 만난 자리에서 직장인으로 월급을 조금씩 모아 후배들을 위해 쓰고 싶다며, 장학금 1200만원을 약정했다고 2일 밝혔다.

 

▲ 계명대 취업스터디 '괴물' 졸업생들이 신일희 계명대 총장(왼쪽 세번째)를 만난 자리에서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 1200만원을 약정했다     © 계명대

 

이들은 직장 초년생들로 “우리가 이렇게 취업을 하고 사회에서 인정받고 있는 것은 모두 학교의 지원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며, “학교를 통해 받은 것을 후배들에게 되돌려 줘 이 사회에서 꼭 필요로 하는 인재가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계명대 취업스터디‘괴물’은 2006년에 자발적으로 만들어진 모임으로 자신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하고 열정을 쏟아 ‘최고가 되자’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지금까지 150여 명의 졸업생이 배출되어 금융, 유통, 언론사, 공공기관 등 다양한 분야로 진출해 학교에서도 우수한 취업스터디로 손꼽히고 있다.

 

신일희 계명대 총장은 “학생들의 뜻을 높이 사며, 자랑스럽고, 선배들로서 좋은 본보기를 보여 후배들에게 귀감이 될 것 같다.”며, “학생들 같은 훌륭한 동문들이 있어 든든하고 힘이 된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장학금을 기부한 졸업생들은 이날 열린 계명취업멘토단 행사에도 참가해 후배들에게 취업노하우를 전수해주며, 취업멘토의 역할도 톡톡히 수행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계명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