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경상북도 제47회 어버이날 행사 성황리 개최

존경하는 부모님, 영원히 함께 하고 싶습니다.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5/08 [17:42]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경상북도와 함께 8일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어르신 1,000여명을 모시고 제47회 어버이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포항시와 경상북도가 어버이날 기념식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날 행사는 “존경하는 부모님, 영원히 함께 하고 싶습니다”라는 주제로 퇴색해가는 효행문화를 되살리고 지역사회로 하여금 어버이 은혜에 감사하며, 웃어른을 존경하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열렸다.

 

행사에 참여하신 어르신들에게 일일이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포항시 관내 초중고학생들로 구성된 포항소년소녀합창단원들의 식전공연, 효행자· 장한어버이 등 효 실천 기여자 26명에 대한 장관상(1), 도지사(11), 시장(14) 표창패 수여와 함께 참석한 주요 내빈들의 축하 인사와 어버이날을 되새기며 부모님 은혜 보답하는 기념 퍼포먼스로 공식행사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날 축하공연에는 싱싱고향별곡 진행을 맡고 있는 기웅 아재와 단비의 재치 있는 사회로 트롯가수 김양, 한담희, 박세빈, 박구윤 등 초청가수들의 흥겨운 공연이 펼쳐졌다.

 

그리고 부대행사로는 포항시 남구 보건소에서 어르신들에게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 홍보, 치매, 심리검사 등 다양한 건강 프로그램 운영과 어르신들에 추억을 되살리는 교복입고 추억 사진 찍어드리는 청춘사진관, 경상북도노인보호전문기관의 노인 인권 사진 전시 및 홍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행사장을 찾은 어르신들께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자녀들과 지역 사회를 위해 평생을 애쓰신 어르신들의 노후와 복지증진을 위해 경상북도와 포항시에서는 어느 지역보다 어르신들이 행복하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애쓰겠다“ 고 약속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