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립교향악단, 제167회 정기연주회 개최

지휘 줄리안 코바체프, 첼리스트 박유신 협연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5/12 [14:44]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립교향악단은 오는 16일 오후 7시 30분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는 포항시립교향악단의 제168회 정기연주회 ‘로코코 스타일’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 포항시립교향악단 제167회 정기공연(포스터)     © 포항시립교향악단 제공


이번 연주회 지휘자는 대구시립교향악단의 예술감독겸 상임지휘자인 줄리안 코바체프(Julian Kovatchev)가 맡는다.

 

줄리안 코바체프는 불가리아 출신으로서 음악의 명문인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에서 음악학 디플롬을 취득한 후, 1984년도에 카라얀 지휘 콩쿠르에서 입상을 하면서 지휘자로서 이탈리아 트리에스테 베르디 극장 수석 객원 음악감독 등을 역임 했다.

 

이번 공연이 공연명이 ‘로코코 스타일’인 이유는 이날 첼로 협연자인 박유신의 연주곡이 차이콥스키의 ‘로코코 변주곡’이기 때문이다. 로코코는 18세기의 화려한 색채와 섬세한 장식의 건축양식이다. 1840년에 태어난 차이콥스키는 19세기 후반에 활동하였지만 이 곡에 18세기 모차르트 풍의 선율을 제시한 후 7개의 변주곡들을 더했다.

 

첼리스트 박유신은 야나체크 국제콩쿨 2위, 드레스덴 국립음대 실내악콩쿨 1위 등 여러 국제 콩쿨에서 입상한 국제적인 첼리스트이다. 박유신은 현재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아카데미 소속으로 세계무대에서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