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해경, 드론전문교육 ㈜미래항공과 업무협약

드론을 이용한 수색 등 협력으로 연안 안전관리 패러다임 전환

이우근 기자 | 입력 : 2019/05/16 [07:22]


【브레이크뉴스 울진】이우근 기자= 울진해양경찰서는 국토부 지정 드론 전문교육기관인 ㈜미래항공과 15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울진해경 소속 경비함정(507함)에서 개최된 이번 협약식은 양기관이 차세대 첨단 드론을 활용하여 연안안전관리 및 수색 업무, 해양오염 감시, 드론 전문인력 양성 및 관련업무 개발 등에 대한 상호 협력에 대한 필요성을 인식하여 이루어 졌다.
 

또한 이날 협약식에서는 ㈜미래항공에서 운영하고 있는 무인장비(드론)를 활용한 수중수색 활동이 시연되었다.
 

▲     © 이우근 기자

 

박경순 울진해양경찰서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연안사고 발생시 드론을 이용하여 연안은 물론 수중 수색도 가능할 것”이라고 기대하며 “첨단 장비를 활용하여 안전관리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고, 드론 전문 인력도 꾸준히 양성하여 연안안전관리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울진해경은 과장급을 포함한 경찰관 5명이 지난 4월 19일 드론 국가 자격증을 취득하였고 이들을 중심으로 “드론 연구회”를 결성해 스마트시대에 걸맞게 드론을 실종자 수색과 연안관리 등 해양경찰 업무에 다양하게 접목할 계획이다.

기사제보:lwk13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