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19 청도소싸움축제 개막…3만8천여명 몰려

전국 싸움소 200여두 출전 총상금 1억1천220만원 걸고 불꽃튀는 명승부

김상호 기자 | 입력 : 2019/05/16 [18:19]

【브레이크뉴스 청도】김상호 기자= 2019 청도소싸움축제가 16일 청도군 청도소싸움 경기장에서 3만8천여명이 몰린 가운데 화려하게 개막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이승율 청도군수,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이만희 국회의원, 장경식 경상북도의회의장, 경북시장군수협의회 회장인 고윤환 문경시장, 백선기 칠곡군수,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박기호 청도군의회의장, 곽기환 청도투우협회장 등 200여명 참석했다.

 

▲ 2019 청도소싸움축제 개막식 모습     © 청도군 제공

 

화려한 개막퍼포먼스와 가수 ‘박주희’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축제의 뜨거운 열기를 느낄 수 있는 미니 ‘Bull’ 콘서트, 비보잉쇼, 이색 마술쇼, 통일메아리악단 등 다양한 무대공연이 이어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관광으로 하나 되는 대구·경북이 되었으면 하고 대구 인근 주민들이 많이 오셔서 소싸움축제를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삼청의 고장이며 청정 지역 청도의 농산물과 관광 지원을 연계해서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하는 출발점이 되는게 소싸움 축제가 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16일부터 오는 19일까지 4일간 개최되는 2019 청도소싸움축제는 전국 각지에서 출전한 싸움소 200여두가 예선을 거쳐 본선에서 96두가 총상금 1억1천220만원을 걸고 불꽃 튀는 명승부를 벌이게 된다.

브레이크뉴스 경북동부 지역 취재국장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도군, 청도소싸움축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