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국왕립국방대학교 대표단, 새마을운동 발상지 청도 방문

김상호 기자 | 입력 : 2019/05/16 [18:02]

【브레이크뉴스 청도】김상호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영국왕립국방대학교 스티븐 니콜라스 에반스 前대사관을 교수부장으로 한 11개국 고위급(차관, 준장, 대령) 대표단 일행과 주한영국대사관 국방무관부 등 20여명이 지난 15일 청도를 방문했다고 16일 밝혔다.

 

군에 따름녀 영국왕립국방대학교는 1927년 창설되어 군·관·민의 간부들이 정치·경제·군사적 여러 요소를 조직적으로 연구하는 교육기관으로 한국 방문기간 중 청도군을 찾은 것이다.

 

▲ 왕립국방대학교대표단방문 모습     © 청도군 제공

 

대표단은 이승율 청도군수를 접견하는 자리에서 새마을운동에 대해 궁금한 점들을 질의하는 등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질의 답변을 통해

 

“대한민국 근대화의초석이 되었던 새마을운동이 청도군에서 시작되었다는역사와 전국적으로확산·발전된 부분에 대해 깊은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새마을발상지 기념관으로 이동해 홍보영상과 전시실, 새마을학교 등을 둘러보면서 새마을운동이 의식개혁, 환경개선, 소득증대로 이어지는 ‘청도군 새마을정신의 위상’을 확인했다.

브레이크뉴스 경북동부 지역 취재국장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도군, 새마을운동, 영국왕립국방대학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