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TP, 경북 시범공장 전국 20개 사 중 4개사 선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4 [15:37]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경북테크노파크(원장 이재훈, 이하 경북TP)는 화신정공(칠곡), 기성엔지니어링(구미), 영진(영천), 에코프로지이엠(포항) 총 4개 사가 2019년도 시범공장 구축지원사업에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 경북테크노파크 전경     ©경북테크노파크 제공

 

선정된 기업은 1년간 정부지원금 최대 3억 원을 지원받게 되고, 로봇지원사업을 신청한 기업은 추가로 3억 원을 지원 받게 된다.

 

본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원하고 중소기업기술정보지원이 주관하는 「2019년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의 일환으로, 전국 20개 시범공장을 선정하여 지원한다. 본 사업은 지역의 대표성을 가지는 스마트공장을 시범공장으로 지정하여 유사업종의 기업이 벤치마킹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특히, 경상북도와 경북TP에서는 시범공장 후보기업을 대상으로 사전컨설팅 등 밀착지원을 추진하여, 전국 선정목표 20개 사의 20%에 해당하는 4개사가 선정되는 결과를 거두게 됐다.

 

이재훈 경북TP 원장은 “이번 2019년도 시범공장 선정성과를 계기로, 경북 제조현장 여건을 고려한 수준별·맞춤형 지원 및 사업 단계별 밀착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며, 경북형 스마트공장 고도화(시범공장)사업도 적극 추진하여, 경북의 성공사례를 다양하게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경상북도와 경북TP는 경북지역 제조혁신을 위해 설립한 경상북도 스마트제조혁신센터와 경북 스마트공장 기술자문단을 중심으로 스마트공장 구축의 전 과정을 종합관리·지원하여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스마트공장 도입을 희망하는 기업은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 종합관리시스템(it.smplatform.go.kr)을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며, 스마트공장 구축계획 수립을 위한 전담컨설팅 지원은 경상북도 스마트제조혁신센터 로 신청하면 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