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태옥 타당 이적설 "사실무근"

자유산악회 출범 행사 참석 두고 설왕설래 '그런 생각 한 적 없다'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6/11 [14:52]

정태옥 타당 이적설 "사실무근"

자유산악회 출범 행사 참석 두고 설왕설래 '그런 생각 한 적 없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11 [14:52]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자유한국당 정태옥 의원이 모 언론에서 보도한 타 정당 이적설에 대하여 “사실 무근”이라고 못박았다.

 

▲ 자유한국당 정태옥 의원

 

정 의원은 11일 “한 언론사에서 정태옥 의원의 당적과 관련한 기사를 보도한 바 있으나, 전혀 사실무근은 물론 고려조차 한 적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현 정부의 국정운영 실정을 비판하고 정책대안을 제시해 보수정권 재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한편, 정의원은 지난 9일 팔공산에서 열린 자유 산악회 출범에 참석했다. 자유산악회는 같은 당 김진태 의원을 중심으로 출범한 김 의원 지지단체로, 대선 출마시 그를 지원할 외인 부대로 알려져 있다. 이날 행사에는 김진태 의원 말고도 최근 자유한국당 탈당의사를 간접적으로 밝히면서 애국당 입당을 타진한 것으로 알려진 홍문종 의원과 정태옥 의원이 참석해 나란히 사진을 찍었다. 이날 보도는 이같은 사진과 행사 성격을 종합해 보도한 것으로 추측된다.


정의원을 보좌하는 측근들도 이날 보도에 대해 “맥락 없는 것”이라며 “의원님은 단 한 번도 그 같은 생각을 한 적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일축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