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동시, (예비)사회적기업 개발비 지원에 나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12 [13:13]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는 12일 장기적인 경기침체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일자리 창출을 위해 (예비)사회적기업 개발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 안동시청전경     ©안동시

 

안동시는 지난 3월 경북도에서 공모한 ‘2019년 사회적경제 기업 사업개발비 지원사업’참여기업 심사 결과에서 13개 신청기업 중 한국그린자원(주) 등 12개 기업이 선정돼 3억4백만 원(국비 213, 도비 27, 시비 64)의 사업개발비를 확보했다.

 

사업개발비는 (예비)사회적기업의 브랜드(로고), 기술개발 비용, 시장 진입 및 판로개척을 위한 홍보·마케팅, 제품의 성능 및 품질 개선비용 등으로 활용된다.

 

특히 이번 (예비)사회적기업의 지원약정 체결을 통해 취약 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주민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예비)사회적기업의 자립기반 강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고 있다.

 

한편 안동시는 (예비)사회적기업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수익구조 기반 마련을 위해 지난 5월 28일 지역 12개 (예비)사회적 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개발비 지원에 대한 약정을 체결한 바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