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 ‘최우수상 수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13 [11:26]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주】이성현 기자= 영주시는 최근 포항 파인비치호텔에서 개최된 '2019년도 경상북도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 영주시 토지정보과 강애리 주무관(오른쪽 첫번째)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 영주시

 

이번 지적세미나는 시․군별 지적분야 담당공무원 등 100여명의 관계자가 모여 지적업무 연구과제 발표 및 질의응답을 통해 지적제도 개선과 발전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시·군 지적업무 담당자 상호간 정보교환으로 전문성 제고를 통해 토지행정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실현하기 위해 개최됐다.

 

총 21편의 연구과제 중 6편이 서류심사 및 발표를 통해 치열한 경합을 벌였고 심사결과 영주시 토지정보과 강애리 주무관(시설7급)이 ‘토지이동에 관한 소유자통지 개선 방안’을 주제로 발표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강주무관은 기존의 소유자통지서에 토지이동전후 도면과 지목변경 취득세 안내문구 등 세부적인 토지정보를 넣어 소유자가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하고 전자등기촉탁을 코드화해 토지이동항목이 많은 토지의 일괄전송 실현방안을 연구 발표했다.

 

영주시는 이번 수상으로 ‘2019년 전국 지적연수대회’에 경북대표로 발표할 수 있는 영광을 안았다.

 

권택호 토지정보과장은 “실무에 활용이 가능한 개선안을 통해 시민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신속 정확한 토지정보 제공을 통해 신뢰받는 지적행정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