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문화관광공사, 홍콩에서 경북관광 홍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17 [11:15]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김성조 사장, 이하 공사)는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홍콩에서 열린‘2019 홍콩국제관광박람회(International Travel Expo HongKong)’에서 참가해 중화권 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마케팅활동을 펼쳤다고 17일 밝혔다.

 

▲ 경상북도 관광상품을 설명하고 있다     ©경북문화관광공사

 

‘홍콩국제관광박람회’는 52개 국가, 600여 개 기관이 참가하고 약 10만 명의 관람객이 찾는 홍콩의 대표 관광박람회이다.

 

공사는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 경북관광 홍보부스를 경주의 가을 단풍 이미지로 꾸미고, ‘경상북도 4G(G-Sports, G-Beauty, G-Food, G-Culture)’를 테마로 경북의 다채로운 관광매력 홍보를 통해 여행업계 관계자들뿐만 아니라 일반 홍콩 소비자들에게도 경북의 인지도를 높이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전했다.

 

특히, 일반 참관객 대상으로 경북 관광 SNS 이벤트와 설문조사, 경북 경주의 아름다운 풍경이 담긴 향낭 기념품 증정 등으로 참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이며 경북만이 가진 매력을 전파했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홍콩은(’2018년 기준) 방한 관광객 5위를 기록한 중요 국가”라며 “젊은 20~30대층 중심의 자유여행객(FTT) 재방문율이 높은 홍콩관광객의 특성을 감안해 서울과 제주도를 잇는 차기 여행지로 경북이 발돋움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계절 및 체험 관광상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