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석호 의원,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에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09 [14:56]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덕】이성현 기자= 강석호 의원은 9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를 사임하고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로 보임된다고 밝혔다.

 

▲ 강석호 의원     ©

상임위가 농해수위였던 김정재 의원이 포항 지진 피해주민 보상과 관련한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로 보임하면서, 그 자리를 대신해 강석호 의원이 농해수위로 보임됐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는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농촌진흥청, 산림청, 해양경찰청과 농협 및 수협 등 산하기관에 관하여 법률안, 예산안, 청원 등의 안건을 심사하고, 국정감사·조사 및 정책질의 등을 통해 정책을 감시 비판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강석호 의원은 제18대 국회 4년 동안 농해수위 위원으로 활동하며 2년간 간사를 맡은 경력으로 농업해양수산에 대한 해박한 전문성으로 주변 신임이두텁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 의원은 “이번 20대 국회에서는 금어기, 금지체장 신설에 따른 어업인들의 애로사항, 쌀 목표가격 미확정 문제와 직불제 개편, 농산물 수급 안정, 자연재해 지원 대책 등 농어업인들의 현안문제들을 심도 깊게 다룰 예정이다.”고 밝혔다.

 

또한, 강 의원 “산과 바다가 모두 공존하는 지역구인 영양·영덕·봉화·울진에일사천리로 해결되어야 할 현안들이 쌓였다”며“농해수위 위원으로 지역 현안과 예산을 꼼꼼히 챙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강 의원은 제20대 국회에서 외교안보와 관련된 상임위였던 정보위원장과 외교통일위원장을 역임한 바 있다. 당시 격동(激動)의 시대적 상황에서 외교통일위원장을 역임하며‘4·27 판문점 선언’ 국회 비준 동의안의 법률적 문제점과 허술한 비용추계를 날카롭게 지적해내는 등 대한민국 국익보호를 위한 행보를 충실히 이행했다는 평을 받았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