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B금융그룹, 'KPGA 코리안투어' 골프존카운티 선산에서 연다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7/10 [18:53]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10일 DIGNITY 강남센터에서 (사)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양휘부, 이하 KPGA), ㈜볼빅(회장 문경안)과 올 9월 개최되는 2019 시즌 KPGA 코리안투어 ‘DGB금융그룹 Volvik 대구경북오픈’ 개최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DGB 볼빅 대구경북오픈 양휘부 김태오 문경안 회장     © DGB금융그룹 제공

 

‘DGB금융그룹 Volvik 대구경북오픈’은 총상금 5억원(우승상금 1억원) 규모로 오는 9월26일부터 29일까지 나흘간 경북 구미 소재의 골프존카운티 선산에서 펼쳐진다. 골프존카운티 선산에서 KPGA 코리안투어가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DGB금융그룹의 김태오 회장은 “2016년부터 4년 연속으로 KPGA 코리안투어 대회를 개최할 수 있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라며 “성공적이고 멋진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대구·경북 지역뿐만 아니라 전국의 많은 골프 팬들이 대회장으로 찾아오셔서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이 만들어내는 고품격 골프 축제를 함께 즐겨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볼빅의 문경안 회장은 “매 대회 박진감 넘치는 승부와 다이내믹한 플레이를 선보이고 있는 KPGA 코리안투어에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대회가 KPGA 코리안투어 그리고 한국프로골프의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들이 마음껏 자신의 기량을 펼칠 수 있게 온 힘을 보태겠다”라고 말했다.

  

DGB금융그룹은 2016년 신설된 ‘DGB금융그룹 대구경북오픈’부터 4년째 대회 개최를 위한 적극적인 후원과 남다른 애정으로 본 대회가 대구·경북 지역의 명품 골프 대회로 자리매김하며 KPGA 코리안투어를 대표하는 대회로 성장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DGB금융그룹과 함께 이번 대회의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는 ㈜볼빅은 ‘DGB금융그룹 Volvik 대구경북오픈’을 통해 2011년 ‘Volvik 군산CC 오픈’, 2012년 ‘Volvik-힐데스하임 오픈’ 이후 약 7년만에 KPGA 코리안투어의 타이틀 스폰서로 나선다.

 

KPGA 양휘부 회장은 “KPGA 코리안투어를 응원해주시고 지원해주신 DGB금융그룹과 ㈜볼빅 관계자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지난 3년간 큰 환희와 감동을 안겨준 대회인 만큼 올해도 ‘DGB금융그룹 Volvik 대구경북오픈’이 KPGA 코리안투어 역사에 한 획을 그을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라고 밝혔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