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민이 꿈꾸는 신청사' 시민원탁회의 개최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7/17 [10:54]

【브레이크뉴스 대구 】박성원 기자= 대구시는 16일 오후 7시 그랜드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시민들과 함께 '시민이 꿈꾸는 신청사'를 주제로 제17회 대구시민원탁회의를 개최했다.

 

▲ 제17회 대구시민원탁회의 '시민이 꿈꾸는 신청사'     © 대구시 제공

 

이번 시민원탁회의에서는 '신청사 입지 선정'에 관련한 내용은 배제했다. 그동안 각 구별로 유치 경쟁이 심화돼 자칫 토론이 과열화 될 우려가 있어 신청사에 대한 모습과 역할 등에 대한 것만 토론했다. 

 

대구시 원탁회의 운영위원회는 대구의 주요 현안인 ‘신청사 건립’과 관련해 시민들이 그려내는 신청사에 대한 상상의 목소리를 담아내고자 ‘무한상상 대구 신청사 – 말하는 대로,생각한 대로-’라는 슬로건으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지금의 청사는 노후화로 인한 안전문제와 공간 협소에 따른 이원화 운영으로 업무효율성 저하와 주차장 부족으로 인한 시민 불편 등 여러 가지 문제를 가지고 있다.

 

청사 신축을 위한 구상이 여러 번 있었으나 여러 이유로 실행에 옮겨지지 않았고 20여 년 끌어 온 신청사 건립을 위한 문제를 해결하기위해 올해 연말까지 입지 선정을 위한 절차를 진행 중이다.

 

이번 원탁회의는 신청사 건립에 대한 시민적 관심과 참여를 높이고 앞으로 대구를 대표할 랜드마크로써 시민의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개최했다

 

1토론에서는 ‘내가 꿈꾸는 신청사’에 대한 상상을 각자 그림으로 표현하고 그 속에 담아낸 가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2토론에서는‘우리가 꿈꾸는 신청사’의 가장 중요한 가치와 이유에 대해 토론하고 대구시민 모두가 원하는 청사의 모습에 대한 컨셉을 설정 했다.

 

박선 시민원탁회의 운영위원장은 “이번 원탁회의에서 우리가 그려낸 신청사의 상상화 속으로 들어 갈 날을 기대한다”며 “대구의 역사성과전통을 살리고, 새로운 100년을 위한 소통의 공간으로써 재탄생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