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영천우체국, 느린우체통 업무협약 체결

김상호 기자 | 입력 : 2019/07/16 [17:45]

【브레이크뉴스 영천】김상호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와 영천우체국은 16일 영천시립도서관에서 느린 우체통의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날 협약식에는 영천시 인재양성과장, 영천우체국장을 비롯해 양 기관의 관계자들이 참석해 느린 우체통의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 영천시-영천우체국, 느린우체통 업무협약 체결     © 영천시 제공

 

영천시립도서관 느린우체통은 기존 도서관 조형물과 조화롭게 어울리도록 제작되었으며 맞춤형 엽서도 영천을 홍보하는 디자인으로 제작해 시민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느린 우체통은 신속하게 배달하는 일반 우편물과는 달리 엽서 투입일로부터 1년 후 배달되어 방문 당시 추억을 돌이켜보는 시간을 제공하는 ‘우편 서비스’로 빠름이 대세인 디지털 시대에 아날로그 감성을 제공하고 ‘느림의 미학’이라는 가슴 설레는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영천시립도서관은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나아감과 동시에 느린우체통의 감성 우편서비스를 통해 추억을 선물하는 영천시의 명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된다.

브레이크뉴스 경북동부 지역 취재국장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천시, 영천우체국, 느린우체통,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