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도군, 무더위 쉼터(경로당) 운영실태 현장 점검

무더위 건강관리 수칙 및 폭염대비 행동요령 안내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08/01 [17:39]

【브레이크뉴스 청도】김가이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달 31일 관내 무더위 쉼터로 지정 운영 중인 경로당 4개소(소천2리, 박곡리, 남양2리, 학산2리)를 직접 방문해 무더위쉼터 운영 실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1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이날 현장점검은 무더위쉼터의 냉방기 가동 상태, 무더위쉼터 운영시간연장 등 쉼터 운영 실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무더위 건강관리 수칙 등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설명했다.

 

▲ 무더위 쉼터 현장 점검 모습     © 청도군 제공

 

군은 폭염이 장기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폭염대비 행동요령 홍보와 취약계층에 대한 방문 및 안부전화, 관내 무더위쉼터에 대한 부서장 현장점검 등 폭염피해 최소화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현장 중심 예찰활동 및 주민홍보를 강화하고 폭염 취약계층에 대한 집중관리 등 폭염피해 예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폭염으로 무더위가 집중되는 낮 시간에는 야외 활동을 자제하고 개인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 할 것”을 당부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폭염,현장 점검,경로당,무더위 쉼터,청도군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