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FIRA 동해본부, 포항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 추진

수산자원 재생산 및 공급거점 육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08/02 [13:46]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한국수산자원공단(이사장 신현석) 동해본부(본부장 신성균)는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칠포리부터 청하면 이가리에 이르는 해역에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을 추진 한다고 2일 밝혔다.

 

FIRA 동해본부에 따르면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은 대문어의 생태학적 특성을 고려해 산란장 및 서식장을 조성하고 보호·관리 등을 통해 대문어 자원의 재생산을 향상시키고 공급 거점 확보를 통한 수산자원 증강이 그 목적이다.

 

▲ 포항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 어업인 설명회 모습     © 한국수산

 

‘포항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은 포항시 흥해읍에 2019년부터 2023년까지 5년간 총 사업비 100억 원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 모니터링, 특화구조물 설치 및 조성지 관리 등의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특히 사업대상지(흥해읍)는 지난 2017년 11월 발생한 지진의 여파로 직접적인 재산 피해 및 지역경제에 큰 피해를 입어 어려움을 격고 있는 지역으로 지진피해 극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가 크게 요구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은 지역민의 소득 증대에 직접적으로 기여하는 어업에 대한 경제적 효과뿐만 아니라 일자리 창출, 연관 산업 파급 편익도 기대되어 침체되어 있는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 되고 있다.

 

동해본부 신성균 본부장은 “수산자원조성 전문 기관으로서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고 이를 통해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는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희망 하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수산자원조성사업을 통해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 설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자리창출,포항시 대문어 산란서식장,FIRA 동해본부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