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자력환경공단 신입직원, 장애인종합복지관서 봉사활동 전개

국민수용성 확보 위해 입문교육 필수 프로그램으로 운영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9/08/02 [13:42]

원자력환경공단 신입직원, 장애인종합복지관서 봉사활동 전개

국민수용성 확보 위해 입문교육 필수 프로그램으로 운영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08/02 [13:42]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올해 입사한 신입직원 26명이 2일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봉사활동을 전개했다고 2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이날 신입 직원들은 종합복지관 시설청소, 주변 잡초뽑기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함께 했다.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신입직원들은 2일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 한국

 

원자력환경공단은 사회인으로 첫발을 내딛는 신입 직원들에게 방폐물사업에 대한 국민소통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고 올바른 봉사의식을 길러주기 위해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신입직원 입문교육 필수 프로그램으로운영하고 있다.

 

한편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방폐물사업의 중요한 축인 국민수용성 확보를 위해 청정누리봉사단을 구성해 소외계층 돌봄사업, 방폐장 주변지역 의료봉사, 농산물 판로확보, 지역 문화행사 참여 등 꾸준한 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