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수돗물 민원 관련 간담회 가져

수돗물 필터 변색에 따른 민원현황 및 향후 대책 논의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8/14 [16:44]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위원장 이나겸)는 14일 비회기중 복지환경위원실에서 간담회를 개최하고 최근 수돗물 필터 변색에 따른 민원현황 및 향후대책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 포항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가 수돗물 필터 변색에 따른 민원현황 및 향후대책에 대해 간담회를 열고 있다.     © 포항시의회 제공


이날 간담회에서는 지난 5일부터 오천읍 원리구역 등에서 집중 발생되고 있는 수돗물 필터변색 등 이상 현상에 대해 담당 부서로부터 발생원인, 발생지역, 향후 대책 등에 대해 상세히 보고를 받고 최근 민원 및 피해 신고만 400여건에 이르고 있는데 전후 사정을 떠나주민들의 건강, 안전과 직접 관련된 먹는 물에서 이러한 사태가 발생한 상황 자체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위원회는 민간전문조사단을 비롯한 전문가 중심으로 철저한 분석을 통해 이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완벽한 대책을 주문하고 수돗물 필터 변색과 관련 사실관계에 대한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해 시민들의 우려를 조기에 불식시킬 수 있도록특단의 대책을 마련할 것을 거듭 강조했다. 또한 노후 수도관 교체, 주기적인 수도관 세척 등 근본적인 해결책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