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령군의회,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진심어린 사과 정당한 배상금 지급"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9 [16:11]

【브레이크뉴스 경북 고령】이성현 기자= 고령군의회 (의장 김선욱)는 29일 임시회에서 이달호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일본정부의 경제보복 조치 철회 촉구 결의안’을채택했다.

 

▲ 경술국치 일본정부 경제보복조치 철회 촉구 결의문     © 이성현 기자

 

이날 고령군의회는 결의문에서 일본정부의 명분 없는 경제보복 행위를 철회 할 것, 우리 사법부의 판결을 존종하여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진심어린 사과와 정당한 배상금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아베정부가 이러한 요구를 받아들일 때까지 3만 5천여 고령군민과 함께 일본 제품 불매운동, 일본 여행 자제에 적극 동참할 것을 다짐했다.

 

이달호 의원은 “1910년 오늘은 우리나라의 국권을 피탈 당한 치욕의 날로 지금까지 일본은 그 역사의 반성은커녕 가해자가 오히려 피해자인 우리나라를 겁박하는 현 아베 정부의 행태가 개탄스러울 따름” 이라고 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