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박물관, ‘한가위 민속놀이 한마당’ 개최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9/09/04 [15:47]

경주박물관, ‘한가위 민속놀이 한마당’ 개최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09/04 [15:47]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은 한가위를 맞이해 오는 12일, 14일, 15일 경주박물관을 찾아오는 관람객들을 위해 ‘한가위 민속놀이 한마당’을 마련한다고 4일 밝혔다.

 

경주박물관에 따르면 오는 12일과 15일에는 온 가족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한국영화 ‘마음이’, ‘킹콩을 들다’를 오후 2시와 4시,하루 두 차례 박물관 강당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한가위 다음날인 14일 오전 11시와 오후 1시에는 야외무대에서 정동극장 경주브랜드공연 ‘에밀레’ 하이라이트 공연이 진행된다. 하이라이트 공연은 30분 내외로 화려하고 역동적인 주요장면들로 재구성했다.

 

▲ 지난해 한가위 모습     © 국립경주박물관 제공

 

또한 오후 2시부터는 가족이 함께 송편을 빚고, 다식을 만들며 전통 차를 마시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와 더불어 천연염색 체험과 추억의 옥수수 뻥튀기 행사를 마련해 어른들에게는 어린 시절의 향수를, 아이들에게는 어른 세대의 먹거리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행사 중간 중간에 풍물패의 신명나는 사물놀이로 흥을 돋우며 오후 5시에는 만복을 기원하는 길놀이와 앉은반 사물놀이, 영남민요 등 한바탕 신명나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연휴 기간 중 휴관일인 한가위 당일을 제외하고 박물관 마당에서는 투호놀이, 윷놀이, 제기차기 등의 다양한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으며 연휴 기간 중 자세한 행사내용은 전화로 문의하거나 경주박물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