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정재 의원, 포항 북구 특별교부세 28억원 확보

“복지시설 확충, 재난대비 등 탄력기대”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9/09 [18:18]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자유한국당 김정재 국회의원(포항·북구)은 9일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역현안 및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8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 김정재 국회의원     ©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총 3개 사업으로 ‘창포종합사회복지관 분관 신축 사업 7억원, 영일만 해오름 탐방로 조성 사업 6억원, 공공청사(행정복지센터) 내진보강 사업 15억원 등이다.

 

창포종합사회복지관은 1994년 창포주공아파트 내에 개관됐으나 증가하는 노인복지 수요를 감당하기에는 공간이 협소하고, 시설이 노후하여 분관 신축이 요구되어왔다.

 

이번에 확보한 ‘창포종합사회복지관 분관 신축사업’은 총 사업비 26억원이 투입해 지상3층 규모로 분관이 완공되면 급식시설과 휴게시설은 물론 강당 및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이 제공되어 노인 분들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특별교부세 6억원을 확보한‘영일만 해오름 탐방로 조성’사업은 총사업비 38억원으로 예산부족으로 인해 단절된 송라면 지경리 일원 200m 구간과 청라면 방어리 일원 150m 구간에 탐방로가 조성된다.

 

‘공공청사 내진보강 사업’은 특별교부세 15억원을 투입하여 내진설계가 반영되지 않았거나 강화된 내진설계 기준에 미달된 공공청사의 내진보강을 하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공공청사는 ‘신광면행정복지센터 1.7억원, 청하면행정복지센터 2.8억원, 송라면행정복지센터 3.7억원, 죽장면행정복지센터 2.6억원, 기북면행정복지센터 3.2억원, 죽장상옥출장소 0.7억원이다.

 

김정재 의원은 “지역숙원사업과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과 재난대비를 위한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했다”며 “특별교부세에 이어 내년도 국비예산 확보에도 더욱 박차를 가해 지역발전과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정재 의원은 2016년 5월 제20대 국회의원 임기 시작이후 현재까지 총 27개의 각종 지역현안과 재난안전 관련 사업비 143억원을 특별교부세로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