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고용 창출 MOU 체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0 [16:53]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대구대학교(총장 김상호)가 장애인 고용 창출을 위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과 손잡았다.

 

▲ 협약 체결     © 대구대

 

대구대는 10일 경산캠퍼스 성산홀 16층 회의실에서 김상호 대구대 총장, 조종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등 두 기관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앞으로 2년 내에 대구대에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설립하기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장애인 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에 의거, 2008년 1월에 도입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제도는 직원의 30%(중증장애인 비율 50%) 이상을 장애인으로 고용하는 자회사를 운영하면 고용장애인을 모회사에서 고용한 것으로 간주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미 장애인 친화적 교육 제도와 시설을 갖춘 대구대는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을 위해 대학 내 장애인위원회(위원장 조성재 교수)를 중심으로 중증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직무를 개발·도입하고, 장애인 친화적인 작업 환경 조성 및 복리후생시설 확충 등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한,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연계해 장애인 고용 창출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함께 하기로 했다.

 

조성재 대구대 장애인위원회 위원장(대구대 직업재활학과 교수)은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은 그 자체만으로 가치가 있지만, 이것이 더욱 의미를 가지기 위해서는 해당 기관 운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만들어져야 한다”면서 “대구대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의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교육부가 2003년부터 발표해 온 '장애대학생 교육복지지원 실태 평가'에서 6회(전회) 연속 최우수 대학에 선정됐으며, 지난해 11월에는 교육부가 발표한 ‘장애대학생 진로·취업 지원 거점대학’ 명단에 이름을 올리는 등 장애학생을 위한 우수한 교육 및 복지 환경을 자랑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