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송군, 생명존중 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 인정 받아

2019년 자살예방의 날 기관표창 수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6 [11:17]

【브레이크뉴스 경북 청송】이성현 기자= 청송보건의료원은 지난 10일 경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19년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경상북도지사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 2019년 자살예방의 날 기관표창 수상     © 청송군

 

청송군은 그동안 자살률 감축을 위해 자살예방 인식개선 교육‧캠페인 실시, 생명지킴이 양성, 생명마을 조성 등 다양한 생명존중 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노년기 정신건강사업 ‘마음건강백세’는 지역의 어르신들을 대상으로우울과 불안, 자살사고 등에 대한 정신건강검진과 함께 회상을 통해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 여생에 대한 목적성을 갖는데 큰 도움을 주는 등지역사회 정신건강을 위한 체계적이고 포괄적인 서비스를 제공했다는 평가를 받아 수상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비롯해관련 사업을 통한 교육 및 홍보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며 “또 지역의 자살 현황 분석을 기반으로 더욱 실질적인 사업을 추진해 자살률을낮추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자살예방의 날’은 매년 9월 10일로 세계보건기구가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이에 대한 예방과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제정한 날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