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신품종‘피크닉’사과 맛보세요~

전국 유일, 예천에서만 생산, 새콤달콤하고 아삭아삭한 맛 일품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8 [11:20]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예천에서만 생산되고 있는 신품종 ‘피크닉’ 사과가 18일부터 본격 출하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 피크닉사과     © 예천군

 

‘피크닉’ 사과는 이름처럼 나들이 가기 좋은 계절인 9월말부터 10월 말까지가 제철인 무게 220g정도의 신품종 사과로 맛있는 사과가 갖추어야 할 새콤달콤하고 아삭한 식감에 과즙이 풍부할 뿐 아니라 한손에 잡히는 크기까지 고루 갖춰 한번 맛을 본 소비자들의 입소문을 타고 주문이 이어지고 있다.

 

‘피크닉’ 품종은 농촌진흥청 사과연구소에서 육성하여 2011년에 품종 등록을 하였으며, 이후 예천지역에 지역적응시험을 거쳐 신품종으로서의 우수성이 검증되어 2015년부터 본격적으로 농가에 보급되어 재배되기 시작했다.

 

재배 4년차를 맞은 지난해에는 생산량의 대부분을 택배위주로 판매 한 결과 입소문을 타고 주문이 폭주하여 물건이 없어 팔지 못할 만큼 소비자들의 반응이 좋았으며, 올해도 지난해 맛을 본 소비자들의 주문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 피크닉사과     © 예천군

 

‘피크닉’은 비슷한 시기에 출하되는 ‘양광’과 ‘감홍’ 품종에 비해 크기는 작은 편이지만 새콤한 맛이 강한 ‘양광’과 달콤한 맛이 강한 ‘감홍’을 썩어놓은 듯 새콤달콤한 두 가지 맛의 조화가 뛰어나고 과육의 경도 또한 높아 아삭거리는 식감이 일품이다.

 

또한, 과즙이 풍부하며 나들이 가서 먹기 좋게 한손에 잡히는 크기까지 두루 갖춰 앞으로 가을사과 시장의 제왕으로 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최효열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매년 늘어나고 있는 수입과일과의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서는 맛으로 승부할 수 있는 사과가 필요하다고 판단하여 ‘피크닉’ 품종을 우리지역에 도입하게 되었으며, 앞으로 ‘피크닉’을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는 예천사과의 대표품종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