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사암연합회, 다음달 5일 제6회 전통다례문화대축제 봉행

한국 정신문화를 빛낸 역대 조사들을 추모하며 그 업적을 기리기 위해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09/20 [14:58]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천년고찰 포항 오어사에서 역사 속 고승들을 추모하는 축제가 열린다.

 

포항불교사암연합회(회장 철산)는 다음달 5일 제6회 전통다례문화대축제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     © 포항 사암연합회 제공


이번 행사는 한국 정신문화를 빛낸 역대 조사들을 추모하며 그 업적을 기리고 우리 지역의 안녕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

 

1600여 년을 이어온 신라불교의 전통을 간직한 포항불교는 신라천년의 초석을 다진 자장, 혜공, 의상대사를 비롯해 오어사를 창건하고 주석했던 자장율사와 원효, 혜공, 의상대사, 보경사를 창건한 지명대사 등 오늘날까지 그 위대한 법맥을 이어 오고 있다.

 

오전 10시에 봉행되는 다례재는 24분의 조사님을 모시고, 헌다, 시창, 추모 법어, 포항불교사암연합회 연합합창단의 추모 음성공양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또한 불교체험마당을 열어 비빔밥 공양, 염주 만들기, 탁본 등 다양한 체험부스를 운영하며 오후 1시부터 음악회가 펼쳐진다.

 

음악회는 김현호의 지휘로 영남국악관현악단, 국악가수 박애리, 민정민, 경기민요 김경기가 출연하며 한용섭 외줄타기, 판놀음 화랑무, 민요 공연 등이 이어진다.

 

포항사암연합회 회장 철산스님은 포항의 불교역사는 고단하고 힘든 삶을 살아온 지역민들에게는 위로가 되고 힘이 되어왔다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지역을 빛낸 조사님들의 정신을 본받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