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석호 의원, 조국 장관 사퇴 국민서명운동 나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9/20 [16:27]

강석호 의원, 조국 장관 사퇴 국민서명운동 나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20 [16:27]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영양·영덕·봉화·울진)이 20일 조국 법무부장관의 사퇴를 촉구하는 국민서명운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 강석호 의원, 조국 장관 사퇴 국민서명운동 실시     ©강석호

 

강 의원은 이날 영덕군 영해시장에서 상인들과 시장을 찾은 군민들에게 비상식적이고 비정상적인 조국의 장관 임명에 대해 비판하며 조국 장관 사퇴 국민서명운동을 실시했다.

 

강 의원은 “증거인멸, 증거조작 등 온갖 범죄혐의로 온 가족이 조사받는 조국은 법무부장관직에서 사퇴해야 한다”며 “문재인 대통령 또한 임명자로서 국민을 기만하고 법치주의를 유린하며 헌정질서를 파괴하는 인사 대참사에 대해 책임지고 사죄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전국의 국민들과 대학교수, 대학생들까지 나서 조국 사퇴에 대한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며 “편법, 비리도 모자라 ‘조로남불’까지 상식과 정의가 실종된 문 정권에 대한 국민들의 분노를 인지하라”며 조국 장관 사퇴를 촉구했다.

 

조국 장관 사퇴 국민서명운동은 22일 봉화시장에서 이어질 예정이며 영양·영덕·봉화·울진 지역 장날에 지속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