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소방, 태풍‘타파’불구 힘겹게 실종자 찾았지만...

이우근 기자 | 입력 : 2019/09/23 [16:59]


【브레이크뉴스 울진】이우근 기자= 울진소방서는 지난 22일 평해 수진사(사찰) 인근 야산에서 실종된 엄 모(70)씨를 소방ㆍ경찰과 평해의용소방대 합동으로 수색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엄 모씨는 지난 21일부터 연락이 되지않아 22일 오전 9시께 자녀가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의 실종자 구조 공동대응 요청으로 경북소방본부 상황실에 신고가 접수되어 유관기관 합동으로 실종자 수색에 나섰다.

 

태풍속에서 장시간 수색하던 중 오후 1시께 지리를 잘 알고있던 평해의용소방대가 인근 야산 2부 능선에서 실종자를 찾았지만 안타깝게 이미 숨을 거둔 상태로 후포구급대가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고 전했다.

기사제보:lwk13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