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솔거미술관 대표작품 음악으로 만나요”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25 [16:49]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경주세계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배우 유준상이 경주와 소산 박대성 화백을 모티브로 제작해 발매한 앨범 Travel Project3. ‘in 경주’를 26일부터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 박대성 화백(왼쪽)과 배우 유준상     © 경주엑스포

 

이 앨범은 유준상이 이준화와 결성한 2인조 그룹 ‘J N joy 20’의 3집 앨범으로 현대악기와 가야금 등이 어우러진 국악 크로스오버 11곡을 담았다.

 

유준상은 솔거미술관에 전시돼 있는 박 화백의 웅장한 수묵화와 경주 남산을 배경삼아 작품 활동에 몰두하는 그의 초연한 삶에서 영감을 받아 5년간의 곡 작업 끝에 음악으로 표현했다.

 

박 화백의 대표작 ‘천지인’과 ‘고미’, ‘금강화개’, ‘만월’, ‘독도’ 등에서 받은 감동을 ‘새가 되어 바라보다’, ‘아름다운 비밀’, ‘물고기가 되어 바라본 금강산’ 등의 곡으로 재구성했다.

 

또 뮤지컬 음악감독 마창욱과 가야금 연주가 정민아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편곡에 참여했다.

 

솔거미술관은 앨범 수록곡을 전시관의 배경음악으로 사용해 눈과 귀로 함께 즐기는 전시회로 꾸며 관람객들의 감동을 배가시킨다는 계획이다.

 

▲ J n joy 20_in경주앨범_커버(한글)     © 경주엑스포

 

특히 한국어와 영어 두 가지 버전으로 발매해 국내 관람객뿐만 아니라 뉴욕 아시아 소사이어티 박물관 개인전 등 활발한 해외 전시를 펼치는 박 화백의 활동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앨범의 수록곡은 모든 음원 사이트를 통해 들을 수 있고 CD는 솔거미술관을통해 구입이 가능하다.

 

한편 앨범 발매와 함께 유준상과 박대성 화백의 특별한 인연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박 화백은 지난 2015년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의 미술자문을 맡으며 유준상과 처음 인연을 맺고 인생의 스승과 제자로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앞서 지난 15일에는 MBC 예능 프로그램 ‘같이 펀딩’에 출연해 유준상이 제작하는 태극기함의 첫 번째 협업 아티스트로 박대성 화백이 참여하며 두 사람의 각별한 인연을 자랑했다.

 

한국화단의 거장 박대성 화백은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 기증 작가로 지난 2015년 회화 435점과 글씨 182점, 벼루와 먹 213점 등 자신의 작품 830여점을 기증하며 솔거미술관 설립의 근간을 마련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