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내·외 탈춤 한자리에 만나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30 [13:09]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탈춤축제 나흘째, 풍성한 행사로 흥겨운 가을 잔치의 열기는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

 

▲ 탈춤 & 민속 축제 나흘(말레이시아)     © 안동시

 

30일 안동시에 따르면 탈춤공원 경연무대에서는 이날 오후 2시부터 고취대, 레크리에이션, 탈놀이단‘드리머’의 공연과 함께 우즈베키스탄, 인도, 부탄, 베트남 4개국의 공연을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문화동반자 공연, 하모니카 공연이 연이어 열린다.

 

이어 5시 30분에는 사회적기업의 코매직쇼가 펼쳐지며 관객들의 눈을 사로잡고, 6시 30분에는 그룹사운드, 국악, 대중가요가 어우러지는 흥겨운 한마당 행사가 열린다.

 

▲ 탈춤 & 민속 축제 나흘(스리랑카)     © 안동시

 

탈춤공연장에서는 오전 10시 30분부터 가톨릭상지대학교 유아교육과에서준비한 3편의 인형극을 시작으로 11시 30분 우즈베키스탄, 태국, 일본, 필리핀 공연이 펼쳐진다. 이어 오후 2시 30분부터 국가무형문화재 제43호 수영야류 한마당이 진행된다.

 

4시에는 필리핀, 이스라엘, 스리랑카, 일본, 5시 30분부터는 일본, 볼리비아, 태국, 우즈베키스탄 등 해외 공연단이 이색적인 무대를 선사한다. 7시에는 이매와 초랭이의 익살스러운 무대, 하회별신굿탈놀이가 무대에 오르고, 8시 30분부터는 인도네시아, 이스라엘, 말레이시아, 스리랑카 4개국 공연을 선보인다.

 

▲ 탈춤 & 민속 축제 나흘(이스라엘)     © 안동시

 

탈춤공원 마당무대에서는 난타 공연과 안동교육지원청 초등연합 하회탈춤, 콘서트, 통기타 연주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

 

문화의 거리에서는 시민 즉석 노래자랑과 통기타 공연 등이 진행되고, 웅부공원에서는 10시부터 민속씨름대회가 열린다. 중앙 신시장에서는 오전 11시부터 ‘우리 동네 시장 나들이’가 열린다. 참여 어린이들에게는 소정의온누리상품권을 지급하고, 텀블러 만들기, 장기자랑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시장놀이패 ‘시장가면’도 중앙신시장, 구시장을 돌며 축제 분위기를 돋운다.

 

▲ 탈춤 & 민속 축제 나흘(일본)     © 안동시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