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군위 위천변‘핑크뮬리’인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1:58]

군위 위천변‘핑크뮬리’인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08 [11:58]

【브레이크뉴스 경북 군위】이성현 기자= 군위군 군위읍 서부리 위천변 체육공원에 핑크뮬리로 물들이고 있어 색다른 볼거리로 눈길을 끌고 있다.

 

▲ 군위 위천변‘핑크뮬리     © 군위군

 

군위군 새마을과는 지난 5월 이곳 3,000㎡부지에 핑크뮬리 35,000본을 심었다.

 

핑크뮬리는 라틴어로 ‘모발 같은’이라는 뜻을 지닌 서양 억새로 분홍 억새, 분홍쥐꼬리새, 헤어리온뮬리 등 다양한 이름을 가지고 있으며, 본래 미국 서부와 중부 등 따뜻한 지역의 평야에서 자생하는 여러해살이풀로 꽃말은‘고백’이다.

 

최근 전국적으로 조경용으로 각광받고 있는 핑크뮬리는 11월 초까지 분홍 물결을 이루며 몽환적인 가을 정취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