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금오공대, 융합교육 활성화 위한 토론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10 [17:58]

【브레이크뉴스 경북 구미】이성현 기자= 금오공과대학교(총장 이상철)는 10일 교내 산학협력관에서 ‘2019년 하반기 정책·현안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금오공대, 융합교육 활성화 위한 토론회 개최     ©금오공대

 

이번 토론회는 80여 명의 교내 구성원이 참석해 ‘융합교육 활성화를 통한 학부교육 혁신 방안’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토론회는 총 5명의 발제자가 주제 발표 후 참석자들과 토론 및 질의·응답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선 김희준 교무처장은 인구구조 변화 및 4차 산업혁명 대응 관련 교육부의 대학혁신 방안에 대해 설명했으며, 이어 김영학 교수(컴퓨터공학과)가 창의·융합교육을 위한 자기 주도적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다전공 운영 방향과 관련해 이종환 교수(산업공학부)가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김상희 교수(메디컬IT융합공학과)가 대경 혁신인재 양성 프로젝트(HuStar 혁신대학 사업), 김태형 교수(컴퓨터공학과)가 소프트웨어 중심대학 사업에서의 교육 혁신에 대한 발표를 이어갔다.

 

토론 시간에는 참석자들이 융합교육의 방향성과 운영방안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이번 토론회를 주관한 정인희 기획협력처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대응과 대학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교육에 대한 혁신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토론회에서 개진된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구성원 의견을 수렴하여 미래 융합형 인재 양성 체계를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오공대 정책·현안 토론회는 대학 구성원이 모여 대학의 주요 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고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연 2회 열리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